본문

상세페이지 비쥬얼

사람중심의 서비스 실천으로 신뢰받는 복지관

인간존중 정신과 사랑실천으로 가치 있는 삶을 실현한다

소식마당

지뉴스

시각장애 외국인도 한국어 배운다…점자·소리책 해외 보급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2-01-07 14:33 조회 170회 댓글 0건 기사원문보기

본문

 

89817_26146_2024.jpg
세종학당재단, 시각장애인용 한국어 점자·소리책 개발[사진=세종학당재단 제공]

세종학당재단은 외국인 시각장애인을 위한 한국어 학습 점자책과 소리책을 개발해 보급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점자책은 전맹(全盲)과 저시력 시각장애인이 모두 활용할 수 있도록 점자·묵자(활자) 혼용으로 제작했다. 소리책은 음성과 활자가 함께 재생돼 효과적인 학습이 가능하도록 했다.

재단은 외국인의 자가 학습이 가능한 '온라인 세종학당 사이버 한국어' 사이트가 시각장애인에게는 도움이 안 되는 점을 고려해 지난해 대체학습 자료 개발에 착수했다. 최근 개발을 완료한 이 교재는 한국어 입문·초급 수준의 학습자가 대상이다. 점자책과 소리책 모두 한국어와 영어 등 2개 언어로 개발했다.

재단은 이 교재를 연초에 국내 장애인 유관기관, 한국어 교육기관, 이주민센터 등에 무상으로 보급한다. 하반기부터는 국외 소재 세종학당과 한국어 교육 기관에도 보급한다.

이해영 이사장은 "한국어·한국문화를 접하고 싶어하는 시각장애인이 소외되지 않도록 개발한 교재"라며 "장애를 가진 학습자를 위한 다양한 교육 자료를 지속해서 만들어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박찬균  allopen@bokjinews.com

<저작권자 © 복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노틀담복지관 유관시설